앞장서서 열심히 가는 두 가이드..
그래도 중간 중간 사진도 찍어주시고, 이야기도 들려주셨답니다..
서울출발부타 차가 막혀 노심초사 하는 김영화 가이드님....
서울로 돌아오는 시간까지 최선을 다하시는 모습에 박수를 보냅니다..
함께라서 즐거웠습니다.